'전체'에 해당하는 글 340건

성경 암송

7 [2017] 2017.12.11 16:01

 

작년에 이어 올해도 교회 대표로 노회 성경암송 대회에 참가한 루호.

외우기를 싫어하는 아빠의 아들인데 교회 대표로 나갈 정도로 잘 외워주다니 자랑스럽다 못해 뭔가 겸역쩍은 느낌마저 든다. 외우고 나와서는 다른 아이들보다 잘했다고 자신있어 하더니 깜짝 2등상을 탔다. 역시나 1등은 배예인. 실력은 가장 최고 였으나 당일 컨디션이 안좋았던 은찬이도 옆에 있다. 이렇게 세명이 작년에 이어서 올해도 상을 타고 돌아와 예배시간에 수상식을 갖고 성경을 암송했다.

 

작년에는 등수에 들지 못해 노회에서 주는 상을 받지 못했는데 올해는 상장을 받아들고 짓는 표정이 사뭇 벅차보인다. 덕분에 우리 가족 모두가 벅찬 기쁨의 시간을 보냈다. 대회를 하고 2등을 했다고 소식을 들은 날도, 또 예배에서 상을 타던 날도 몇 주를 열심히 한 보상으로 충분하리만큼 기쁘다. 외우는 것도 등수도 꼭 아이에게 꼭 권할 만한 것들이 아니어도 부모의 마음은 어쩔 수 없음을 기쁨 속에서 체험한다.

 

이제는 전국대회에 나가게 되었다. 율동대표이기도 해서 전국대회에 나가는 날은 엄청나게 바쁘고 힘든 하루가 될 것 같고 또 그 날까지 열심을 다해야 하는 부담도 있다. 그날은 등수에 상관없이 또 그동안 열심히 했고 잘 해냈음을 기뻐하는 하루를 선물해주시기를 기대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아이들이 밤늦게까지 내복차림으로 놀다가 '엄마 우리 파자마파티 언제 하게 해 줄거야?'라고 묻자

엄마들이 합창으로 '지금 하는 게 파자마 파티야.'라고 하자 아이들이 주섬주섬 이불을 챙겨오더니 아무데나 누워서 같이 자는 놀이를 한다. ㅎㅎㅎ

 

요즘 파자마 파티가 아이들 사이에서 유행이라고 하던데

생각해보니 1년에 두 번 아이들이 함께 모여 파자마파티를 하고

어른들은 바베큐파티와 그동안 못하던 수다도 떠니 참 생각할수록 소중한 시간이라는 생각이 든다.

 

이번엔 특별히 새벽5시까지 잠을 포기하며 형들과 나눈 수다가 너무 유익했다.

독서와 교육이라는 주재로 토론회도 아닌 곳에서 5시까지의 토론이라니 생각할수록 웃기면서 신기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이집은 오전에 빛이 잘들어 가끔식 그 시간에 집에 있게 되면 노랗고 밝은 빛이 방을 가득 채워 꽤나 황홀한 기분이 되고 한다. 그럴 때면 서둘러 나가서 지혜가 좋아하는 아이스라테를 한잔 사오고 마침내 행복한 시간이었음 이라고 저장할만한 조건이 충족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 타워

7 [2017] 2017.12.11 15:29

 

 

날씨가 좋던 날.

서울 타워에 갔다.

요즘 부쩍 타워에 관심이 많아진 루호는

서울 타워에 올라서도 '와 저기 롯데타워!'라며

타워에서 타워를 구경했다.

 

이렇게 거대하고 빽빽한 도시에서

 

내가 내려가 살 곳은 저쯤이고, 또 저쯤에서는 즐거운 일이 있었고, 저 먼쪽에서는 누구를 만났었던  것들을 확인하는

중간 점검의 시간처럼 느껴졌다.

 

서울에서 태어난 부부가 서울에서 아이들을 낳고 서울타워에 오른 하루.

참 많은 시간을 보내고

이제는 아이들과 함께 도시속에 하나의 작은 조각이 되어 살고 있음을 새삼스럽게 확인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발레리노 루호

7 [2017] 2017.12.01 18:03

 

 

한동안 발레를 배우지 않겠다고 하던 루호였다.

춤추는 걸 좋아하기도 하고

예쁜 걸 좋아하기도 하니

발레와 딱 어울릴 것 같았는데 싫다고 하니 배울 수도 없었던 발레였다.

그런 알 수 없는 시간을 뒤로하고 이제 발레를 배우고 있는 루호

 

발레 가기 전날이면 다음날 발레복을 입어야 한다며

삼각팬티를 챙겨입을 정도로 발레를 좋아하는 발레리노.

루호 마음처럼, 몸짓처럼 그대로 날아오를 수 있다면 좋을텐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DRAGONHILL HOTEL

7 [2017] 2017.11.07 18:05

 

마이크 덕분에 여러번 수영장이며, 부페며 혜택을 받았는데,

이번에는 벼르고 벼르던 드래곤힐 호텔에서의 1박을 드디어 광복절을 기념해 성공할 수 있었다.

오자매의 아이들은 모여 신이 나서 놀고, 오자매는 아이들이 잠 든 뒤에 잠시 수다의 시간을 가졌다.

느끼하고 짜고 뭔가 무절제한 느낌이라 좋은 식사며,

생소한 마실거리들, 편의점과 여러 매점들,

수영장, 볼링장, 놀이터.

가까운 곳에 이렇게 신기한 곳이 있다는 게, 또 마이크 덕분에 종종 놀러올 수 있다는 게 정말 좋았다.

 

이제 '용산 미국'과 이 호텔이 어떻게 될지 알 수 없는 운명이고 마이크 또한 그렇다는데,

이게 용산 미국으로 오는 마지막 여행이 될까봐 좀 걱정스런 마음이 들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롯데월드

7 [2017] 2017.11.07 17:58

 

루호는 조금만 키가 컸다라면 하는 아쉬움이 컸을 것이다.

더 어렸을 땐 탈 것은 별로 없고 퍼레이드 보는 걸 제일 좋아했었는데

이제는 타고 싶은 게 많아서 시간이 모자랄 정도였다.

마지막 회전커피잔을 아빠와 탔는데

어지러워 거의 토할 지경인 아빠와 달리 루호는 더 빨리! 를 외치며 손잡이를 돌려서 결국 나는 그 손잡이를 꾸욱 잡아 회전을 새워야만 했다. 벌써 루호에게 뒤쳐지는 것이 생기다니.

이런 서글프면서도 흐뭇한 것이 앞으로 많이 생기겠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2017 여름수련회

7 [2017] 2017.11.07 17:53

 

 

여름 수련회를 반복해 올 때마다 아이들이 부쩍 컸음을 실감하게 된다.

아마도 아이가 어려서 혜택을 받는 마지막 수련회가 되리라 생각하며

따로 배정받은 방에서 휴가처럼 여유를 부려보기도 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쉼표

7 [2017] 2017.08.01 18:02

 

모처럼의 휴일을 맞아 그동안 꿈꾸던 것들로 꽉꽉 채우기로 했다.

 

첫번째

쉬는 날엔 청소 혹은 세차를 하는 아빠와 루호의 세차하기.

혹시나 루호가 힘들어 해서 세차를 제대로 하지 못할까 걱정했었는데

생각보다 꼼꼼하고 즐겁게 해서 첫번째 미션 성공!

"아예 새차가 됐네!"

루호는 자기가 해놓고 흐뭇한지 말했다.

 

두번재

쉼표 만화카페 가기.

얼마전에 바자회에서 사준 터닝매카드 만화책을 잘 보기에 도전하기로 했다.

엄마와 아빠가 데이트할 적에도 잘 가던 만화방이었는데

그동안 세상이 바뀌어 이렇게 좋은 만화카페가 있을 줄이야!

뭐, 만화책은 몇 권 보지 못했지만

그래도 맛있는 것 먹고 시원하게 세시간을 즐겁게 보냈다.

 

세번째

한강 수영장 가기.

이제 어린이집이 끝난 예호까지 함께 한강 수영장으로!

아직 사람이 적어서 여유롭게 물놀이를 할 수 있었다.

물을 무서워하는 루호가 올해는 수영을 좀 배울 수 있을까?

예호는 루호보다는 덜 무서워하는듯 자기 목까지 차오른 풀에서 헤집고 다녔다.

오래 놀지 못해 아쉽긴 했지만 그래도 즐거워서 아쉬운 거라고 생각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형 따라하기

7 [2017] 2017.08.01 17:46

 

 

형을 따라하기 좋아하고

형이 하면 형이 하는 걸 하고 싶고

형이 든 장난감을 자기가 들어야 하는

예호.

 

그래서 루호는 그런 예호가 귀여웠다

또 싸우고 미웠다

다시 예뻐서 껴앉고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