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전체보기'에 해당하는 글 379건

5년 뒤에 보기

8 [2018] 2018.06.29 16:23

5년 뒤에 니네가 이걸 보고 뭐라고 하는지 보자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봄 산책

8 [2018] 2018.06.29 15:54



이모와 갑자기 떠난 산책.
오락이 무료로 풀려서 신나게 게임해서 좋았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이번 어린이날 선물은 품목도 마음에 들었고 구입도 아주 잘 한 것 같다. 

학교에서 신고 뛸만한 신발이 없어서 구입한 나이키 에어 맥스. 

백화점에서 판매하는 가격의 반도 안되는 가격에 구매했다. 

싸게 사서 좋다는 마음도 있었지만 대체 정가는 왜 그렇게 비싼 건지 이해가 가지 않는 심정.

그런데 런닝화가 아니라 신발을 샀지만 런닝화는 여전히 필요하다는 건 함정. 

예호에게는 그동안 벼르고 벼르던 농구골대를 선물했다. 

가장 사고 싶었던 스팔딩 NBA 골대 고급형을 엄청 저렴한 가격에 구매성공.

어디서도 찾을 수 없는 가격이어서 혹시나 쇼핑몰 실수가 아닐까 조마조마했는데

배송까지 되고나니 뭔가 선물 당첨된 기분이었다. 

공이 좀 작은게 흠인데 나이키에서 어린이용 공을 하나 사면 딱 좋은 사이즈일것 같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참관수업

8 [2018] 2018.06.11 17:49

루호의 첫번째 학부모 참관수업이 있는 날. 

그동안의 궁금증을 풀기에 충분하지는 않아도 학교에 잘 다니고 있는 모습을 눈으로 본 것만 해도 뿌듯한 기분. 

생일이 늦어 걱정이 많았지만 걱정할 정도는 아닌 것 같아서 감사했다. 

예호는 다행히 시끄럽게 말썽을 부리지는 않았지만 조금 지루한듯? 했다. 


뿌듯함을 준 선물로 상상나라로.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형제지만 두 녀석은 달라서 함께 지내면 늘 새로운 재미가 있다. 

몸에 착 달라붙는 바지를 선호하는 루호는 꽤 옷이 잘 어울리는 편이다. 

예호는 날마다 기분따라 예측할 수 없는 취향이라 옷입히는 게 매우 피곤하지만 운동복, 번개맨, 고양이 옷 등을 선호한다. 신발은 나이키 농구공을 가지고 논 뒤로 나이키 운동화를 농구라고 부르며 좋아한다. 그런데 또 다른 나이키 신발은 잘 안신는다. 


사진을 찍으려고 전화기를 들다 늘 그렇듯이 우아한 몸짓으로 춤을 추는 루호와 사진 따위는 아무런 신경 쓰지 않고 우산에 달린 호루라키를 삐익삐익 불어대는 예호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이제는 나이가 많으셔서 바깥에서 하는 마지막 생신이라는 생각으로 가족들이 모여 식사를 했다. 

그래도 루호 태어나는 것만 봐 도 좋겠다 하시던 할머니가 오래 아이들을 보셔서 다행이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이모는 대부도에서 일주일간 요양을 하기로 했고 이모가 유럽여행을 떠났던 때처럼 우리가족은 '남겨졌다.'

루호는 반 친구들과 생일파티에 참석했고 삼일공원에서 뛰어놀기도 했다. 

5월이면 친구들을 초대해 생일파티를 하고 놀이터에 나가서 놀던 내 어린날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다만 집대신에 태권도장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니 신기하기는 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바쁜 하루

8 [2018] 2018.04.30 17:16


오전에는 필통콘서트 녹음, 바로 이어서 두리 이모의 결혼식 참석, 그리고 할머니댁 방문까지 비가 오는 가운데 고된 일정을 소화해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이모가 무사히 첫번째 수술을 마쳤다. 

며칠동안 웃지도 말을 하지도 못하던 이모가 

아이들을 보자 드디어 웃음을 보인다. 

가장 절망적이고 고통스러운 순간에도 웃음을 주는 아이들. 

이녀석들이 없었다면 오늘이 얼마나 더 고통스러웠을까.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