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수련회 2016

6 [2016] 2016.11.09 17:10

 

 

올해도 어김없이 가족수련회에 참여했다.

예호가 태어난 뒤 처음이니 네식구가 참여한 첫번째 가족수련회가 되었다.

 

루호는 여전히 즐거워했지만 전보다 겁이 많아져 물놀이를 하면서도 수영을 배운다거나 깊은 물에서 노는 것을 꺼려했다.

반면, 예호는 구명조끼나 튜브를 모두 거부하고 무조건 물로 뛰어들었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